원래는 투덱 더블 10단에 도전하려고 했지만, 가는 겜장의 2p 측 5번 키가 박히는 바람에..

빠르게 포기하고 팝픈뮤직을 몇 판 해봤습니다. 언젠가는 꼭 더블 10단을 따고 싶어요.

 

 

이게 이번에 새로 추가된 '치쿠와파와다요' 라는 곡인 듯 합니다. 보통 치쿠파 라고 불리는 모양인데..

선곡은 '메우메우 펫탄탄' -> '사랑과 킹콩' 을 플레이 해야 그 다음 판에 나오는 모양 이예요.

최근에 팝픈을 좀 하고 있는 입장에서, 47렙 치고 쉽진 않았지만 그래도 '아르케' 보다는 할 만한 느낌이 들었습니다.

하나비타 노래를 딱히 좋아하는 편이 아니라 계속 연습을 할 생각은 나지 않아요.

 

 

아공간 재즈. Ergosphere.

48렙을 한 개 더 깼습니다. 이런 macuilxochitl 스러운 피아노 곡을 참 좋아해서, 클리어 해보고 싶었는데 다행입니다.

노트 구성 상 후반에 회복할 수 있는 구간이 있는 느낌이라, 발악하며 플레이 했습니다.

계단 노트를 평소에 참 좋아하는 편인데, 팝픈 계단에 익숙해지려면 노력 꽤 해야겠다는 느낌이 들어요.

 

 

48렙인 나이트메어 캐러셀입니다. 이 곡은 팝픈을 열심히 하기 전에는 항상 하이퍼 난이도로만 해봤는데,

사실 그 무렵 난이도가 42였기 때문에 딱히 제가 할 수 있는 곡은 아닌 것 같다.. 라는 느낌에서 시도를 하지 않았었어요.

하지만, 막상 해보니 생각했던 것보다는 할만하게 나와서, 48렙 세 번째 클리어를 했습니다.

개인적으로 참 좋아하는 곡 이예요. 팝픈 뮤직 13의 토모스케의 '카니발'의 어두운 버전이라고 합니다.